패 러 글 라 이 딩 이 란

낙하산(Parachute)과 행글라이더(Hangglider) 의 특성을 결합한 것으로,
낙하산의 안정성, 분해, 조립, 운반의 용이성과 행글라이더의 활공성,
속도성을 장점으로 가지고 있다.

패러글라이더는 인력활공기라 할 수 있다.
즉 별도의 동력장치없이 사람이 달려가면서 이륙을 하거나,
또는 제자리에서 이륙을 하여 비행을 한 후 두발로 착륙을 한다.
따라서 패러글라이더는 초경량 비행장치 중 인력 활공기에 속한다.

기체 조작이 간편해 세계적으로 동호인 수가 가장 많은 항공 스포츠다.
배낭 속에 접어 넣은 무게가 약 4kg으로 가벼운 게 큰 장점이며,
산 정상이나 능선에서 약 10m 정도 도움닫기 후 비행한다.

평균 시속은 20~40km이며,
해발고도 10m 높이에서 이륙하면 평균 40m 비행한다.
비행에 적당한 바람은 정풍 기준 초속 1~5m 정도이며,
헬멧을 쓰고 하네스(harness : 기구와 몸을 연결하는 장비)를 입은 뒤
좌우측 조종줄로 방향을 전환한다.
착륙은 브레이크 손잡이를 사용한다.
평균수명은 5년, 햇빛 최대 노출시간은 약 300시간이다.

국제 대회로는 세계 패러글라이딩 챔피언쉽 대회가 있고,
한국에서는 대학생선수권과 클럽별 전국선수권,
육군 참모총장배 대회 등이 해마다 열린다.
경기종목은 지정된 목표물 통과하기와 표적 던져넣기,
먼 거리를 비행하는 크로스컨트리 등이 있다.

그 밖에 패러글라이딩을 응용한 레저스포츠로서는
착지 순간 스키를 타는 패러스키,
패러글라이더를 짊어지고 산에 오르는 불편을 없애기 위해
프로펠러 추진기를 장착, 이륙하는 Motor-Paragliding,
엔진과 조종석이 있어 앉아서 비행이 가능한 ParaPlane,
커넥터를 연결해 전문 파일럿과 비행자 2명이 함께 비행하는
텐덤(Tandem) 비행 등이 있다

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하송리
033-373-9111 : 011-492-3067
Copyright ⓒ 2000 by www.ywpara.com. All rights reserved.